대한소아뇌종양학회

메뉴열기 메뉴닫기

하지불안증후군 치료

약물 치료

    하지불안증후군 치료    약물 치료

비약물치료에 증상 개선이 보이지 않고, 증상이 자주 발생하여 일상생활에 지장이 있거나 수면을 방해하는 경우에는 약물치료를 고려하게 됩니다.
초기 약물치료를 시작할 때 수면 전문의와 함께 정확한 진단과 치료 계획을 세우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복용하는 약물에 대한 부작용과 주의사항을 파악한 후에 약물 치료를 시작한다면, 효과적인 증상 개선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증상의 빈도와 동반 증상 (불면증, 동통, 우울감 등)의 정도에 따라 다양한 약제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도파민제제
  • 원발성 하지불안증후군에서 첫 번째로 선택하는 약물입니다.
  • 우리나라에서는 로피니롤과 프라미펙솔성분을 하지불안증후군의 치료에 대해 보험급여로 인정하고 있습니다.
  • 장점: 2-3일 내로 증상이 호전되어 효과가 빠릅니다. RLS에 자주 동반되는 주기성하지운동증의 증상에도 효과가 있습니다.
  • 부작용: 무기력, 어지럼증, 돌발성 수면, 기립성 저혈압, 환각, 손발 부종, 오심/구토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도파민제제를 오랜 기간 사용하면 약효가 떨어지고 증상이 악화되는 강화현상 (augmentation)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경우 약제 조절이 필요하며 수면 전문의와 상의가 필요합니다. (“증상 악화시 관리” 참조)
다른 약제
  • 가바펜틴, 프레가발린 성분
  • 마약성진통제 성분 (옥시코돈 등)
  • 벤조디아제핀 (클로나제팜 등)
  • 우리나라에서는 하지불안증후군에 보험적용이 되지 않으며 각기 다른 부작용이 있어 사용에 주의를 요합니다.
철분 치료
  • 철분 결핍은 하지불안증후군의 중요한 원인 중 하나입니다. 따라서, 철분 치료를 하면 효과가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일반 혈액검사에서 철분 결핍이 보이지 않는 경우에도 철분 치료에 효과가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 구강 철분제

    • 액상, 알약 등 다양한 형태가 있습니다.
    • 비타민C과 함께 공복에 복용하여 흡수율을 높입니다.
    • 부작용: 변비, 설사, 속쓰림 등 위장장애

  • 주사 철분제

    • 고용량 철분제를 주사로 투여합니다.
    • 국내 연구에 의하면 약 2/3환자에서 효과를 보이며, 상당기간 추가 약물 복용 없이 지속적인 효과를 보고하였습니다.

  • 철분 치료 약제는 여러가지가 있으며 종류에 따라 효과 및 부작용이 다릅니다. 따라서 환자에 따라 약제 선택과 전문적인 용량 및 치료 스케줄 조절이 필요하니 수면전문의와 충분한 논의를 한 뒤 결정하는 것이 좋겠습니다.